기사 (전체 475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아름다운세상] 자폐장애인들의 마음에 봄꽃이 피었다
낮기온이 14도까지 오를만큼 봄 기운이 만연했던 지난 11일 토요일 오후 2시. 자폐장애인 24명, 자원봉사자 36명, 도합 60명이 무리를 이루어 서울시 서초구에 위치한 청계산을 올랐다.올들어 가장 따뜻한 날씨로 인해 봄 기운이 물씬 느껴지는 탓인지...
표현모 기자  2017-03-13
[아름다운세상] 푸른 눈의 민족대표들을 기억하다
올해로 3.1운동이 98주년을 맞이했다. 압제에 굴하지 않는 자주적 민족성을 표출한 지 98년의 세월이 흘렀지만 그날의 함성과 뜨거운 피, 단결심은 아직도 우리의 DNA 속에 흐르고 있음을 새삼 확인하는 요즘이다.일반 역사학자들에 따르면 일제 감점기에...
표현모 기자  2017-02-28
[아름다운세상] "집 짓는 목수님, 우리 목사님~"
강원도 원주시 호저면의 시골 마을, 성화교회(김명환 목사 시무) 사택 마무리 공사가 한창이던 날. 살을 가르는 매서운 한파가 몰아쳤다. 추위를 뚫고 각자 맡은 작업에 집중한 목회자들의 손길은 분주하기만 하다."목사님, 망치 좀 주세요.", "유 목사,...
임성국 기자  2017-02-09
[아름다운세상] "얘들아, 하나님이 주신 비전 품고 세상에 우뚝 서거라"
"롯데월드가 제일 좋았어요!"기쁨이(초4)는 "친구들과 다시 또 오게 된다면 롯데월드에 다시 가고 싶다"면서 여전히 설레이고 흥분된 모습이었다.두 살 언니 유란이(초6)는 "양화진 선교묘원을 돌아보면서 선교사님들에 대해 많은 생각을 했다. 나도 예수님...
최은숙 기자  2017-02-07
[아름다운세상] '양아치 떼'를 목자 되신 주님의 '양떼'로
2011년의 10월9일 교회의 전임전도사였던 이요셉 전도사는 새벽 일찍 담임목사의 문 두드리는 소리에 간신히 잠을 깼다. "본당에 좀 가보라"는 목사의 말에 황급히 그곳으로 발걸음을 옮긴 이 전도사는 아연실색할 수밖에 없었다. 동네의 불량청소년들 무리...
표현모 기자  2016-11-28
[아름다운세상] 아름다운 섬김과 빛나는 헌신의 땀,'聖 총회'이뤄낸다
"대한예수교장로회 제101회 총회를 축하합니다. 최선을 다해 섬기고 사랑하겠습니다."9월 26~29일 '다시 거룩한 교회로'를 주제로 제101회 총회가 열린 서울서남노회 안산제일교회(고훈 목사 시무ㆍ사진)는 101회 총회와 총회 총대들을...
임성국 기자  2016-09-27
[아름다운세상] 마카누리선교회 제4기 목회자 자녀 무료캠프
"목회만 전념하시는 아버지 때문에 포기한 것이 너무 많았어요."(수찬 18세, 가명)."'목사 아들이 예배시간에 왜 졸아!'라고 비난도 받았죠."(경민 16세, 가명) "개척교회라 아빠는 설교하고, 엄마는 반주하는데 매주 예배드리는 사람...
임성국 기자  2016-08-23
[아름다운세상] "하나님은 담임, 우리는 파트 사역자"
【경산=표현모 기자】대구동노회 산하 경북 경산지역에는 반경 1km 근방에 네 교회가 모여 있다. 경산비전교회(박재수 목사 시무), 경산서부교회(최일영 목사 시무), 옥곡교회(김동욱 목사 시무), 사랑의빛광성교회(박경환 목사 시무)가 바로 그 주인공들이...
표현모 기자  2016-07-12
[아름다운세상] "먹든지 마시든지 무엇을 하든 하나님 영광을 위해"
"2015년 12월을 끝으로 정든 몽골을 떠나 귀국했습니다. 물론 인생의 동반자이자 동역자인 부인 이영숙 목사도 함께 돌아왔죠. 하지만 은퇴했다고 몽골인들에게 복음을 전하는 일까지 중단한 것은 아닙니다. 서울 집에 차린 가정교회를 통해 한국에 나와 있...
장창일 기자  2016-06-21
[아름다운세상] 꽃길 같던 '코리안드림' 이방인에게는 설움뿐이네요
"최근에는 중국인에 대한 편견이 심해 일자리 구하기도 쉽지 않아요."점심시간을 넘긴 오후 2시, 서울 광진구 자양동의 샬롬중국동포상담센터. 센터 안에 마련된 숙소에 누워 TV를 시청하는 중국인 한 명이 있다. 몇 달 전부터 이곳을 임시거처로 삼고 있는...
임성국 기자  2016-06-01
[아름다운세상] 조선을 사랑한 캐나다 선교사들의 발자취를 찾아
【토론토=표현모 차장】구한말 한반도에 복음을 전해준 외국인 선교사들이 한국사회와 교회에 끼친 영향은 지대했다. 이중 가장 많이 알려진 이들은 언더우드, 아펜젤러를 필두로 한 미국인 선교사들이다. 하지만 한국 기독교 초창기 미국 다음으로 우리나라에 많은...
표현모 기자  2016-05-17
[아름다운세상] 제6탄약창 새소망군인교회 송종덕 김수정 부부 사역자
"우리 부부의 섬김이 이곳 아이들을 기쁘게 한다면, 힘닿을 때까지 최선을 다할 겁니다." 지난 4월 28일 전라북도 임실군에 위치한 제6탄약창 군부대의 새소망 군인교회를 섬기는 송종덕 목사(55세), 김수정 목사(53세)가 부대방문 공연 연습에 한창인...
임성국 기자  2016-05-11
[아름다운세상] 일평생 섬김 실천한 90세 할아버지 의사, 최관흠 장로
"기운 없죠? 혈압도 낮아요. 오늘은 주사 좀 맞아야겠어요. 영양제 먼저 놓을게요." 90세 의사 할아버지의 목소리가 쩌렁쩌렁하다. 좀 더 과장하면 환자를 바라보는 눈초리가 인턴 의사들보다 날카롭다. 혈압계, 그리고 청진기를 다루는 손길은 이제 정교하...
임성국 기자  2016-04-12
[아름다운세상] "스승님이 보여준 믿음의 이정표, 꼬맹이들 꿈꾸게 하셨죠"
"선생님은 제자들을 꿈꾸게 하셨고, 더불어 아름다운 세상을 살아가게 하셨어요."(제자 김하수)"선생님이 보여주신 신앙과 삶, 그리고 지금도 들리는 듯한 사랑의 이야기들은 여전히 마음속 한 편에 자리 잡고 있어요."(제자 정경오) 지난주 전국의 학교에서...
임성국 기자  2016-03-08
[아름다운세상] '생명의 길 따라온 걸음' 돌아보니 주의 은혜라
진정한 지도자는 스스로 높아지려고 하기 보다는 낮아져서 겸손히 섬기고 함께 일할 수 있는 분위기를 만드는 사람이다. 일평생 하나님을 섬기며 스스로 낮은 자리에서 총회와 전국교회를 섬겨온 진정한 일꾼이 있다. 겸손히 총회와 전국교회를 섬기는 일에 작은 ...
김성진  2016-02-23
[아름다운세상] "하나님의 구장에서 장외홈런 날려야죠"
지난 2014년 10월 SK 와이번스와의 3년 계약이 끝난 이만수 감독(현 KBO 육성위원회 부위원장ㆍ58세)은 그동안 자신의 뒷바라지를 하느라 고생만 한 아내를 위해 동유럽행 동반 여행 티켓을 끊어놓고 깜짝 이벤트를 준비하고 있었다. 이 감독은 평소...
표현모 기자  2016-02-02
[아름다운세상] "탈북 청소년, 이 아이들이 바로 통일한국의 핵심리더"
경기도 의정부시 장암동의 한 주공아파트 상가 지하에서는 오늘도 자유와 꿈을 찾아 이 땅을 밟은 탈북청소년들의 꿈이 피어난다. 기독교 정신을 기초로 미래 통일한국의 소망인 탈북청소년들을 온전한 인성을 겸비한 지도자로 세우기 위해 지난 2004년 설립된 ...
이수진 기자  2015-12-28
[아름다운세상] [2015년 결산] 예수님의 길을 따라 걸어가는 사람들
요즘 세상은 건조한 사막과 같다. 뉴스에서는 온갖 폭력, 경기침체, 부조리, 전쟁, 재해 등의 소식이 끊이질 않는다. 올해는 유독 어려운 경기때문인지 헬조선, N포세대 같은 안타까운 신조어도 많이 생겼다. 그러나 점점 삭막해져가는 세상 속에서도 아름다...
이경남 기자  2015-12-23
[아름다운세상] 장병들의 어머니, 변정순 전도사의 헌신사역
옛말에 10년이면 강산도 변한다고 했다. 그런데 22년 동안 변함없이 같은 자리에서 장병들을 보살피고 응원하는 고목과 같은 군선교 사역자가 있다. 2015년 끝자락, 올해 '아름다운 세상'의 마지막 주인공이 된 5사단 36연대 GOP대대...
임성국 기자  2015-12-14
[아름다운세상] 노숙인, 무능한 약자 아닌 함께 꿈 키워가는 '형제'
【대구=장창일 차장】"일어선 자리에 핀 희망의 꽃". 예장노숙인복지회(이사장:전덕열 회장:김대양)가 지난 10월 23일 여의도 한강둔치와 국회 일대에서 진행했던 제1회 노숙인돕기 후원자 걷기대회는 자활을 꿈꾸며 하루하루를 보람있게 살아가고 있는 노숙인...
장창일 기자  2015-11-10
여백
여백
하단여백
한국기독공보 사람들기사제보광고안내광고검색지사장모집대한예수교장로회총회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새 생명 새 빛 운동
한국기독공보  |  등록번호: 서울, 아0429  |  등록일: 2016년 12월 22일  |  발행인: 이성희  |  편집인: 천영호
발행소: 서울특별시 종로구 김상옥로 30, 1402호(연지동, 한국기독교연합회관)  |  청소년보호책임자: 차유진
편집국: 02) 708-4713~6 /4720(fax)   |  총무국: 02) 708-4710~2 /4708(fax)   |  광고국: 02) 708-4717~9 /4707(fax)
Copyright © 2004 - 2017 한국기독공보. All rights reserved. 외부필자의 원고는 본보의 편집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