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9,813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연재] 제102회기 총회 주제-실천사례 (1)대도시에서의 마을목회
오창우 목사한남제일교회대도시에서 마을이라니? 아주 이상한 말이 등장했다. 총회장께서 마을목회를 거론하실 때 총회 총대는 물론 개교회들의 반응은 시큰둥(?)이라는 느낌을 받는다. 서울시에서 마을공동체라는 말을 했을 때도 그랬다. 하지만 지금은 지역에서 ...
오창우 목사  2017-10-18
[연재] 제102회기 총회 주제-실천사례 (2)중형 도시에서의 마을목회
이원돈 목사부천새롬교회새롬교회는 30년 전에 부천 약대동에 교회를 개척하며 가장 먼저 맞벌이 부부를 위한 탁아소와 공부방을 만들었다. 이후 IMF시절 주민자치센터 안에 도서관을 마련하며 그 이름을 '신나는 가족도서관'으로 지었다. 왜 약...
이원돈 목사  2017-10-18
[연재] 차의 효능과 건강
유진규 장로㈜티코리아그룹 대표이사인류가 차(茶)를 마신 역사는 기원전 2737년 경으로 전해지고 있다. 차는 인간에게 중요한 기호식품으로 점차 전 세계인의 필수 음료로 발전하고 있으며, 특히 현대인들의 건강에 대한 관심과 웰빙트렌드의 영향으로 차의 효...
유진규 장로  2017-10-18
[연재] 늘 깨어 길을 찾으라
생후 25개월이 지난 딸을 보는 엄마의 눈은 많이 젖어 있다. 종합병원에서 발달장애와 관련한 진단을 받기 위해 다녀올 때마다 어쩔 줄 몰라하는 아이 엄마를 보면서 선생님들이 함께 마음을 모으고 있다.아이의 엄마 명숙에게는 지금까지 은혜도 많지만 어려운...
김두연 교장  2017-10-18
[연재] 렉서스에서 배운다, 혁신을 통해 다시 서기
렉서스는 미국 고급차 시장을 공략하기 위해서 토요타 자동차가 만든 프리미엄 브랜드다. 토요타는 1973년 유류 파동 이후에 연비가 좋고 저렴한 소형차로 북미시장에서 성공했다. 내구성도 좋아서 중고차 가격이 높았다. 반면에 중저가 양산차나 만드는 이미지...
변창배 목사  2017-10-18
[연재] 역지사지-1
한자성어에 역지사지(易地思之)가 있다. 맹자(孟子)의 '이루편(離婁編)'에 나오는 '역지즉개연(易地則皆然)'에서 유래된 한자성어이다. "나에게 이롭게 한다"는 내용의 사자성어 '아전인수(我田引水)'와는 대립된...
박만서 기자  2017-10-18
[연재] 원어로 성경읽기/천사의 탈을 써서 만든 성소수자란 명칭
성경은 성소수자란 말이 없고 남여 구분 밖에 없다. 간혹 생태적으로 쌍둥이 성기를 지닌 중복 음경증(Diphallia)을 앓고 있는 사람은 있으나 동성애자를 성소수자라 명한 것은 없으며 유전자의 변이나 DNA문제도 아니다. 성(性)도 아닌 것을 성(性...
김대일 목사  2017-10-18
[연재] 엄청나게 쏟아놓으신 양식
창세기 1:11에 "하나님이 이르시되 땅은 풀과 씨 맺는 채소와 각기 종류대로 씨가진 열매 맺는 나무를 내라 하시니 그대로 되어"라 하였다. 흔히들 "계란이 먼저냐? 닭이 먼저냐?"를 놓고 토론들을 한다. 그런 논리라면 "채소가 먼저냐? 씨가 먼저냐?...
김형만 목사  2017-10-18
[연재] 멘토가 멘티에게- <1>  하나님을 만납시다!
청소년 시절에 제일 관심을 가져야 하는 것은 바로 하나님과의 만남이다. 하나님과의 만남이 시작되어야 내가 누구인지를 정확히 깨닫게 되고, 내가 왜 사는지에 대한 답을 찾게 되고, 나를 통해 이루고자 하시는 하나님의 뜻을 알게 되면서 좋은 변화가 일어난...
김성중교수  2017-10-18
[연재] [가정예배]10월 16~21일
월-하나님 마음에 맞는 사람본문 : 행 14:16~41찬송 : 80장마음에 맞는다는 것은 마음을 흡족하게 한다는 의미이다. 하나님의 마음에 맞는 사람은 하나님의 마음을 흡족하게 하는 사람이다. 오늘 본문은 하나님의 마음에 맞는 사람들이 어떤 사람들인지...
한국기독공보  2017-10-13
[연재] 동등한 출발선
부스러기사랑나눔회 베트남 지부에서 만나고 있는 아동들은 생계를 위해 호치민시로 이주한 가정의 아동들로 10여 명의 친척들과 함께 생활하는 경우가 많다. 그러다보니 그 아동들의 문제 또한 다양하다. 한 아동의 경우 어머니는 HIV(인간면역결핍 바이러스)...
오재숙  2017-10-10
[연재] 알권리
언론과 관련해서 가장 많이 사용하는 단어를 꼽는다면 '알 권리'이다. 독자들의 알 권리를 충족시켜 준다는 것은 언론의 사명 중 으뜸이라고 봐도 과언이 아니다. 언론은 공적 기능을 갖고 있기 때문이다. 그러기에 단순하게 특정 개인의 전유물...
박만서 기자  2017-10-10
[연재] "나는 루터와 떨어지기 보다는 차라리 죽는 것이 낫다"
종교개혁가 루터를 이야기할 때 빼놓을 수 없는 사람이 있다. 바로 필립 멜랑히톤(Philip Melanchtonㆍ사진). 그는 하이델베르크와 튀빙엔에서 공부한 학자이다. 1518년, 비텐베르크대학 교수로 초빙되어 루터와 우정을 맺는다. 특별히 루터는 ...
김태준 선교사  2017-10-10
[연재] 총구의 끝을 깊은 물속으로…
"만물의 마지막이 가까이 왔으니 그러므로 너희는 정신을 차리고 근신하여 기도하라(벧전4:7)"그 어느 때보다 한반도의 정세가 혼돈 속에 있다. 전쟁의 끝은 어디까지인가? 인간의 생각으로는 그 끝이 언제까지인지 어디까지인지 알 수 없다. 맨주먹에서 죽창...
구성조 장로  2017-10-10
[연재] 지난 목회 돌아보고, 신년 영적 싸움 위한 전략 수립
11월은 어떤 의미로 쓸쓸한 달이 아닌가 싶다. 그 이유는 떨어져 뒹구는 낙엽들과 불어오는 찬바람 때문이기도 하지만, 한 해 목회가 거의 저물어가고 있다는 생각 때문이기도 하다. 12월은 연말 준비에다 성탄절 행사 등으로 인해 정신없이 바쁘게 지나기 ...
김운성 목사  2017-10-10
[연재] 거절하지 못하는 이유
연세가 80이 넘으신 집사님으로부터 전화가 왔다. 심방을 좀 오라는 것이었다. 평소 괄괄하던 음성이 기어들어가고 있었다. "목사님! 온몸이 아파서 견딜 수가 없네요. 음식도 제대로 먹을 수 없습니다. 잠도 제대로 잘 수 없습니다. 좀 다녀가셨으면 고맙...
김형만 목사  2017-10-10
[연재] [가정예배]10월 9~14일
월-알곡이냐, 쭉정이냐?본문 : 마 3:10~12찬송 : 321장세례요한은 알곡과 쭉정이를 말한다. 마지막날 하나님께서 우리를 심판하실 때, 알곡이냐 쭉정이냐 심판하실 것이다. 알곡신앙이란 무엇인가?첫째, 알곡신앙은 생명이 있다. 씨앗의 가치는 생명력...
한국기독공보  2017-09-29
[연재] 총회 군경교정선교부장 안현수 목사
총회 제102회기 군경교정선교부장에 안현수 목사(수지광성교회)가 선출됐다. 안 목사는 오랜 기간 군과 교정 선교에 헌신한 것으로 잘 알려져 있다.안 목사는 "군인들의 신앙전력화와 사형수들을 구원하는 마지막 통로로 쓰임받고 싶어 그동안 교정선교를 해왔다...
신동하 기자  2017-09-29
[연재] [가정예배]10월 2~7일
월-복 있는 사람본문 : 시 1:1~6, 마 5:1~12찬송 : 185장맹장(猛將)이 지장(知將)을 이기지 못하고, 지장(知將)이 덕장(德將)을 이기지 못하고, 덕장(德將)이 복인(福人)을 이기지 못한다는 말이 있다. 하늘의 복을 받은 사람은 용맹스런...
한국기독공보  2017-09-29
[연재] 이단사이비대책위원장 황수석 목사
총회 이단사이비대책위원회 위원장에 황수석 목사(포항광성교회)가 선출됐다. 황 목사는 지난 회기 위원회 서기로 활동하고 포항이단상담소 소장을 맡고 있는 등 누구보다 이단사이비 대처에 앞장서왔다.황 목사는 한때 아들이 이단 '신천지'에 빠져...
신동하 기자  2017-09-28
여백
여백
하단여백
한국기독공보 사람들기사제보광고안내광고검색지사장모집대한예수교장로회총회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새 생명 새 빛 운동
한국기독공보  |  등록번호: 서울, 아04291  |  등록일: 2016년 12월 22일  |  발행인: 최기학  |  편집인: 안홍철
발행소: 서울특별시 종로구 김상옥로 30, 1402호(연지동, 한국기독교연합회관)  |  청소년보호책임자: 차유진
편집국: 02) 708-4713~6 /4720(fax)   |  총무국: 02) 708-4710~2 /4708(fax)   |  광고국: 02) 708-4717~9 /4707(fax)
Copyright © 2004 - 2017 한국기독공보. All rights reserved. 외부필자의 원고는 본보의 편집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