범양선교회, 중앙위원 신승균 전도사 부부 국민포장 및 신한국인대상 수상 감사예배

범양선교회, 중앙위원 신승균 전도사 부부 국민포장 및 신한국인대상 수상 감사예배

차유진 기자 echa@pckworld.com
2020년 08월 07일(금) 10:42
범양선교회는 지난 6일 중앙위원 신승균 전도사 부부의 국민포장 및 신한국인대상 수상 감사예배를 드렸다.
범양선교회(대표회장:양재천)는 지난 6일 스위스그랜드호텔에서 신승균 전도사의 '올해의 신한국인 대상' 수상과 부인 박순애 전도사의 국민포장 수상을 감사하는 모임을 가졌다.

신 전도사는 소외 계층의 복지 향상을 위해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지난 5월 국내 한 언론사로부터 '2020 올해의 신 한국인 대상'을 수상했으며, 의정부교도소 교정위원인 박 전도사는 4월 법의 날을 맞아 정부로부터 국민포장을 받았다. 신승균·반순애 전도사 부부는 범양선교회 중앙위원이며, 함께 분당제일교회(박기철 목사 시무)를 섬기고 있다.

역경의 삶을 담은 자서전적 단행본 '찔레꽃 그 남자'와 '찔레꽃 그 여자'를 통해 유명해진 신 전도사 부부는 그동안 교회 섬김, 간증 사역, 복지 및 교정시설 활동을 병행해 왔다.

이날 회장 양재천 목사(신답교회)의 사회로 드려진 예배는 부회장 김영철 목사(월드비전교회)의 기도, 재정위원장 손병렬 목사(포항중앙교회)의 성경봉독, 연신교회 이은경·장예화 권사의 찬양, 총회장 김태영 목사(백양로교회)의 설교, 전 회장 박기철 목사의 축도 순으로 드려졌다. 2부 축하 시간엔 총회 사무총장 변창배 목사, 범양선교회 전회장 이순창 목사(연신교회), 온땅목장선교회장 김의식 목사(치유하는교회) 등이 축사했으며, 수상자들의 답사가 이어졌다.


차유진 기자
카드 뉴스
많이 보는 기사
오늘의 가정예배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