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한국기독공보주일특집 ]   

대한예수교장로회 제82회 총회 셋쨋날인 1997년 9월 25일, 매년 4월 둘째주일이 한국기독공보주일로 제정된다. 당시 총회는 정부가 4월 7일을 '신문의 날'로 정해 언론 발전을 힘쓰는 모습에 공감하며, '교단 신문의 발전을 위해 전국 교회가 기도와 후원에 힘쓰자'는 취지로 한국기독공보주일을 제정했다. 총대들은 한국기독공보주일을 교단의 '문서선교주일'로 여겼다. 82회 총회에 참석한 총대들…

"십자가 의미 되새기는 부활의 기쁨 가득하길" 2024.03.26
"교회가 '신뢰할 수 있는 공동체의 모델' 되자" 2024.03.26
한국 역사와 함께해 온 기독교 사학 2024.03.22
범기독교적 기도와 연대 필요 2024.03.14
"기독교학교는 기독교사가 필요합니다" 2024.03.08
사립학교법에 관심을 가져야 하는 이유 2024.03.01
118년 전 선교사의 정신, 대구의 다음세대에게 2024.02.28
소년원에도 평안을 부어주시는 예배 2024.02.18
"누구나 자기만의 고유한 걸음걸이가 있다" 2024.02.09
"대학의 가능성 누리도록 지도해야" 2024.01.25
"균형 있는 파트너십 통해 함께 성장해야" 2024.01.19
부교역자들이 우리의 미래다 2024.01.19
생명·평화·선교, 사회 공헌해온 78년 2024.01.12
쉽지 않아 쉬지 않는 신참기자의 한 주 2024.01.11
'전도사는 근로자' 판결이 주는 시사점 2024.01.10
"치유, 인간다운 삶 영위하도록 돕는 것" 2024.01.03
헌신만 강요...부교역자 기피로 이어져 2024.01.03
'이웃사랑'으로 작별...아빠와 함께 우리 가족 토닥토닥 2023.12.28
10월 29일 이태원 참사 후… 유가족의 일상 2023.12.28
니트·캥거루 청년의 2023년, 올해도 지나간다 2023.12.27

카드 뉴스
많이 보는 기사
오늘의 가정예배